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타니, 7개 구단과 면담 마쳤다...결정 임박
기사입력 2017.12.07 05:34:28 | 최종수정 2017.12.07 06:51: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오타니 쇼헤이(23)의 결정이 임박했다.

'야후 스포츠'의 메이저리그 전문 기자 제프 파산은 7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오타니가 자신이 택한 7개 구단과 면담을 마쳤다고 전했다.

원래 알려진 것은 7일까지 면담을 진행한다는 것이었는데 달라진 내용이 있다. 마지막 팀인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면담은 현지시간으로 수요일이 아닌 화요일 밤에 진행됐다. 월요일에 세 팀, 화요일에 네 팀을 만나며 이틀만에 면담 일정을 끝낸 것.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오타니는 자신이 택한 7개 구단과 면담을 가졌다. 사진= MK스포츠 DB

오타니와 만난 팀들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LA다저스, LA에인절스, 시카고 컵스, 텍사스 레인저스, 시애틀 매리너스, 샌디에이고다. 이들은 모두 애리조나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하며, 컵스와 텍사스를 제외한 5개 팀은 태평양 연안에 연고지를 두고 있다.

파산은 그 다음 단계는 팀을 고르는 단계가 될 것이라며 결정이 임박했다고 전했다.

언제쯤 결정할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아직 여유는 많다.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메이저리그에 진출하는 오타니는 한국시간으로 23일까지만 계약에 합의하면 된다.

파산은 "오타니는 올해 23세고, 14시간동안 계속해서 익숙하지 않은 언어로 앞으로 6년동안 자신과 함께하기를 원하는 사람들과 대화를 나눴다"며 결정에 시간이 걸릴 수도 있다고 예측했다. greatnemo@maekyung.com



배지현, 류현진 사로잡은 드레스 자태와 뒤태
MBC ‘뉴스데스크’ 앵커 교체, 배현진→김수지로..“당분간 임시체제”
고준희, 가슴 깊게 파인 원피스 완벽 소화
현아, 여전히 섹시한 핫팬츠 몸매
이하늬, 완벽한 몸매의 수영복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