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볼티모어, 9세 이하 어린이 무료 입장 발표
기사입력 2018.03.13 03:22: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글렌데일) 김재호 특파원]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어린이팬들을 무료로 입장시키는 파격적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리올스 구단은 13일(한국시간) '키즈 치어 프리(Kids Cheer Free)'라는 이름의 프로모션 행사를 발표했다. 이는 만으로 9세 이하 아동들을 무료로 입장시켜주는 이벤트다.

조건은 있다. 최상층 관중석 입장권을 구입한 성인 한 명당 9세 이하 아동 두 명을 무료로 동반할 수 있다. 이 행사는 월단위로 진행된다. 현재 4월 홈경기를 대상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3월 30일 열리는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시즌 개막전은 대상에서 제외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볼티모어 오리올스는 2018시즌부터 9세 이하 아동에 대한 무료 입장 행사를 시행한다. 사진= 볼티모어 구단 트위터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볼티모어는 지난 시즌 202만 8424명의 관중을 유치했다. 아메리칸리그 15개팀 중에 12위 규모다. 이들이 이번 시즌 이같은 프로모션을 하는 것은 흥행 성적을 끌어올리기 위한 목적이 있겠지만, 더 큰 그림이 있다.

메이저리그는 젊은 팬들의 외면을 받고 있다. 'ESPN'이 '스포츠 비지니스 저널'을 인용해 전한 바에 따르면, 2016년 메이저리그 팬들의 평균 연령은 57세로 미국 4대 프로스포츠 중 제일 높았다. NFL이 50세, NHL이 49세, NBA가 42세를 기록했다. 여기에 유소년들의 야구 참여 비율도 계속해서 줄어들고 있다.

이같은 상황에 문제를 느끼고 있는 메이저리그는 젊은 팬들의 관심을 끌어올리기 위해 노력중이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플레이 볼"이라는 이름의 프로그램을 통해 유소년들의 야구와 소프트볼 참가를 장려하고 있다. 볼티모어 구단의 이번 프로모션도 이같은 노력의 일환인 것. greatnemo@maekung.com

경리, 섹시 절정의 란제리…걸그룹 센터다운 관능미
이효리 볼륨감 넘치는 화보…육감적인 몸매
류효영 청순미 벗은 파격 의상…시선 집중 볼륨감
한혜진 역대급 화보? 관능적 S라인 극치
클라라 파격적 中 화보…아찔함 업그레이드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