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피셜] 필라델피아, 아리에타와 계약 발표
기사입력 2018.03.13 09:16: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글렌데일) 김재호 특파원] 필라델피아 필리스가 우완 선발 제이크 아리에타(32)와의 계약을 공식화했다.

필리스 구단은 13일(이하 한국시간) 아리에타와 다년 계약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이들은 하루 뒤 구단 스프링캠프 훈련지인 클리어워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그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USA투데이'를 비롯한 현지 언론은 지난 12일 소식통을 인용, 구단 발표에 앞서 이 소식을 전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필리스가 제이크 아리에타를 품었다. 사진= 필리스 공식 트위터

계약 규모는 3년 7500만 달러지만, 변동이 가능하다. '팬랙스포츠'의 존 헤이먼이 전한 바에 따르면, 2019시즌 이후 옵트 아웃이 가능하다. 필리스는 그의 옵트 아웃을 막으려면 2년간 연봉 2000만 달러의 계약 연장을 해야한다.

2021, 2022시즌에 대한 연봉은 선발 출전 경기 수에 따라 2500만 달러까지 늘어날 수 있으며, 2018, 2019시즌 사이영상 투표에서 3위 안에 들면 3000만 달러, 4위에서 5위 사이에 들면 2800만 달러로 늘어난다.

필리스는 그동안 아리에타에게 꾸준히 관심을 보여왔던 팀 중 하나다. 영입 가능성이 낮은 것으로 알려졌지만, FA 시장에 이상한파가 불어닥치며 사이영상 출신 에이스를 그들이 원하는 3년 계약으로 잡는데 성공했다.

리빌딩을 진행중이던 필리스가 아리에타에게 관심을 가졌던 것은 앤디 맥페일 사장이라는 연결 고리가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맥페일은 지난 2007년부터 2011년까지 볼티모어 오리올스 사장으로 있으면서 아리에타의 성장을 지켜봤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아리에타는 컵스에서 5년간 128경기에 등판 68승 31패 평균자책점 2.73을 기록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2007년 드래프트에서 오리올스에 지명된 아리에타는 2013시즌 도중 시카고 컵스로 트레이드될 때까지 오리올스 소속으로 뛰었다.

볼티모어에서 4년간 69경기(선발 63경기) 20승 25패 평균자책점 5.46으로 부진했던 아리에타는 이후 컵스에서 5년간 128경기에 등판 68승 31패 평균자책점 2.73을 기록하며 완전히 다른 투수가 됐다. 2015년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을 받았고 2016년 올스타에 뽑혔다. 노 히터도 두 차례 달성했다.

한편, 필리스는 40인 명단에서 아리에타의 자리를 만들기 위해 내야수 토미 조셉을 양도지명 처리했다. greatnemo@maekung.com

다혜 요가 화보…아이돌 최강 골반·힙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이채영 몸매·볼륨 감탄 절로…韓 3대 섹시녀
설현 섹시 무대, 절정의 건강미
성소 리듬체조 화보…베이글+애플힙+꿀벅지 결정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