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미네소타 내야수 에스코바, 485만$에 연봉 합의
기사입력 2018.01.12 09:37: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재호 기자] 미네소타 트윈스 내야수 에두아르도 에스코바(29)가 2018시즌 연봉 계약에 합의했다.

미네소타 지역 매체 '스타트리뷴'은 12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에스코바와 트윈스가 485만 달러에 연봉 조정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이번이 마지막 연봉 조정인 에스코바는 지난 시즌 연봉 260만 달러에 비해 225만 달러가 인상한 연봉을 받게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에스코바는 다양한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선수다. 사진=ⓒAFPBBNews = News1

1루를 제외한 내야 전포지션과 외야수를 소화할 수 있는 에스코바는 지난 시즌 129경기에 출전, 타율 0.254 출루율 0.309 장타율 0.449 21홈런 73타점을 기록했다. 3루수 미겔 사노가 부상을 당하면서 3루수로 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았다.

트윈스는 에스코바 이외에 외야수 로비 그로스맨, 투수 카일 깁슨, 라이언 프레슬리, 트레버 메이, 내야수 에히레 아드리안자 등과 연봉 조정을 남겨놓고 있다. greatnemo@maekyung.com

클라라 파격적 中 화보…아찔함 업그레이드
나나 피트니스 화보…압도적 비율과 탄력
오승아 란제리 화보…레인보우 몸매 퀸
다혜 요가 화보…아이돌 최강 골반·힙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