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노 히터 수모 간신히 면한 텍사스, 에인절스에 패...추신수 결장
기사입력 2018.09.12 13:58:05 | 최종수정 2018.09.12 14:19: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신시내티) 김재호 특파원] 텍사스 레인저스가 대기록의 제물이 될뻔했다.

텍사스는 12일(한국시간)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LA에인절스와의 원정경기 0-1로 졌다. 이날 패배로 시리즈 전적 1승 1패를 기록했다. 시즌 성적 62승 83패. 에인절스는 72승 73패를 기록했다.

선발 명단에서 제외됐던 추신수는 이날 경기 나오지 않았다. 제프 배니스터 감독은 루그네드 오도어와 주릭슨 프로파를 1, 2번 타순에 배치했고 노마 마자라를 지명타자로 돌렸다. 조이 갈로가 우익수로 들어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텍사스는 8회 카이너-팔레파가 안타를 때릴 때까지 한 명도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사진(美 애너하임)=ⓒAFPBBNews = News1

텍사스 타자들은 이날 경기에서 제대로 힘을 못썼다. 에인절스는 이날 짐 존슨을 시작으로 여러 명의 불펜 투수가 나와 경기를 치르는 '불펜 게임'을 벌였는데 매 타석 달라지는 상대 투수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들은 대기록의 제물이 될뻔했다. 8회 아이재아 카이너 팔레파가 우전 안타로 출루할 때까지 한 명도 안타를 때리지 못했다. 메이저리그 역사상 최다 투수 등판 노 히터 기록이 탄생할뻔했다. 텍사스는 루그네드 오도어의 안타로 내친김에 2사 1, 3루 기회까지 만들었지만, 프로파가 내야 땅볼로 물러나며 기회를 놓쳤다.

에인절스는 2회 호세 페르난데스의 솔로 홈런으로 얻은 1점을 끝까지 잘지켰다. 여덟 명의 투수가 무실점 승리를 합작했다. 오타니 쇼헤이는 4번 지명타자로 출전, 3타수 무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텍사스 선발 아드리안 샘슨은 5이닝 2피안타 1피홈런 1볼넷 2탈삼진 1실점으로 선전했지만, 패전투수가 됐다. greatnemo@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