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수비 선수상 발표...최고 수비 선수는 채프먼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올해의 수비 선수상 발표...최고 수비 선수는 채프먼
기사입력 2018.11.08 09:39: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휴스턴) 김재호 특파원] 수비 지표만으로 최고의 수비 선수를 선정하는 '올해의 수비 선수상' 수상자가 공개됐다.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스포츠 용품 업체 윌슨은 8일(한국시간) 'MLB네트워크'를 통해 2018 올해의 수비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

그 결과 잭 그레인키(애리조나, 투수) 마이크 주니노(시애틀, 포수) 프레디 프리먼(애틀란타, 1루수) DJ 르메이유(콜로라도, 2루수) 맷 채프먼(오클랜드, 3루수) 안드렐톤 시몬스(에인절스, 유격수) 알렉스 고든(캔자스시티, 좌익수) 케빈 키어마이어(탬파베이, 중견수) 무키 벳츠(보스턴, 우익수)가 선정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맷 채프먼은 2018시즌 수비 지표만으로 뽑은 최고의 수비 선수에 뽑혔다. 사진=ⓒAFPBBNews = News1

매년 골드글러브 발표 이후 공개되는 이 상은 코칭스태프의 투표와 수비 지표를 합산해 수상자를 정하는 골드글러브와 달리, 순수하게 수비 지표만 반영해 수상자를 정한다. '인사이드 엣지'의 스카우트 자료를 기반으로 선정되며, 리그 구분없이 메이저리그 전체에서 포지션별로 1명씩 수상자를 정한다.

골드글러브와 비교하면 주니노, 키어마이어가 새롭게 인정을 받았다. 주니노, 프리먼, 채프먼은 첫 수상, 시몬스는 다섯번째 수상이다.

최고 수비 선수는 채프먼이 선정됐다. 그는 이번 시즌 메이저리그 전체 야수들 중 가장 높은 +29의 DRS(Defensive Runs Saved)를 기록했고 3루수 중 가장 높은 10.9의 UZR(Ultimate Zone Rating)을 기록했다.

한편, 올해의 수비 팀에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가 선정됐다. greatnemo@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