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리 산체스, 왼어깨 수술...회복에 3개월 예정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개리 산체스, 왼어깨 수술...회복에 3개월 예정
기사입력 2018.11.08 12:53: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휴스턴) 김재호 특파원] 뉴욕 양키스 포수 개리 산체스가 왼쪽 어깨 수술을 받았다.

'MLB.com' 등 현지 언론은 8일(한국시간) 산체스가 왼어깨 AC 관절 괴사조직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 수술은 크리스토퍼 아매드 박사가 집도했으며 회복에 3개월이 소요될 예정이다. 시즌 개막전에는 정상적인 몸 상태를 회복할 수 있다.

브라이언 캐시먼 양키스 단장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그의 퍼포먼스에 영향을 미쳤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며 산체스의 어깨 부상이 경기력에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개리 산체스는 시즌 내내 어깨 통증에 시달렸고, 이것이 경기력에도 영향을 미쳤다. 사진=ⓒAFPBBNews = News1

공을 던지지 않는 어깨이기에 수비보다는 타격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 산체스는 지난 시즌 89경기에서 타율 0.186 출루율 0.291 장타율 0.406 18홈런 53타점을 기록, 2016시즌 이후 가장 부진한 한 해를 보냈다.

2017시즌 이후 어깨에 불편함을 호소해왔으며, 2018시즌 도중에도 두 차례나 주사 치료를 받았다.

MLB.com은 산체스가 최근 플로리다주 탬파에 있는 구단 훈련 시설에서 맷 크라우스 컨디셔닝 코치와 훈련을 진행하던 도중 이상을 호소했다고 전했다. 캐시먼 단장은 "계속해서 치료를 하는 방법도 있었지만, 앞서갈 수 있는 다른 길을 택했다"며 수술을 결정해야 할 상황이었다고 전했다. greatnemo@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