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미우리 광폭 행보…‘ML 63승’ 이와쿠마까지 영입 - mk 스포츠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요미우리 광폭 행보…‘ML 63승’ 이와쿠마까지 영입
기사입력 2018.12.06 18:13:12 | 최종수정 2018.12.06 18:22: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가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메이저리거 이와쿠마 히사시(37)까지 영입했다.

요미우리는 6일 이와쿠마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이와쿠마는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 대표적인 일본 투수다. 2012년 시애틀 매리너스로 이적한 그는 통산 63승 39패 평균자책점 3.42를 기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본으로 돌아온 이와쿠마 히사시. 사진=MK스포츠 DB



시즌 두 자릿수 승리만 세 번이었다. 2015년 8월 13일(한국시간) 볼티모어 오리올스전에는 생애 첫 노히트노런(9이닝 3볼넷 7탈삼진 무실점)을 달성했다.

하지만 지난해 9월 오른 어깨 수술 후 마이너리그 계약을 한 이와쿠마는 올해 메이저리그에 등판하지 못했다.

하라 다쓰노리 감독이 3년 만에 지휘봉을 잡은 요미우리는 오프시즌 전력 강화에 힘쓰고 있다. 이와쿠마는 다섯 번째 대형 보강이다.

앞서 올해 메이저리그에서 홈런 20개를 날린 내야수 크리스티안 비야누에바(전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계약했으며, FA 최대어 외야수 마루 요시히로(전 히로시마 도요카프), 내야수 나카지마 히로유키(전 오릭스 버팔로스), 포수 스미타니 긴지로(전 세이부 라이온즈)를 영입했다.

rok1954@maekyung.com

전현무♥한혜진, 공개커플 애정전선 이상無
박항서 ‘한국 킬러’ 긴급호출…아시안컵 히든카드?
히어로즈 문우람 폭행 전말 밝혀 졌다
프로야구 두산 고심…6억 적은 금액 아니다
격려금 전액 기부…‘화룡점정’ 박항서 매직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