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뒪룷痢 硫붿씤 - 援궡異뺢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안면가격` 부천 바그닝요, 2경기 출장정지 사후징계
기사입력 2017.05.17 18:49: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위원장 조남돈, 이하 '상벌위')는 17일 부천 바그닝요에 2경기 출장정지의 사후징계를 내렸다.

바그닝요는 지난 14일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12라운드 부천-대전 경기에서 전반 24분 김태은(대전)과의 경합 중 오른팔을 높이 들어 안면을 가격한 바 있다. 현장에서 주심은 바그닝요에게 경고를 부여했으며, 해당 장면의 사후 분석 결과 바그닝요의 플레이는 퇴장을 적용해야 하는 반칙에 해당되어 사후징계가 내려졌다.

동영상 분석을 통한 이 같은 조치는 경기 중 발생한 퇴장 미적용이나 오적용에 대해 사후 영상 분석을 통해 출전정지를 부과하거나 감면하는 것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경기규칙 제12조(반칙과 불법행위, 퇴장성 반칙)에 따라 공정한 경기 운영을 지원하고 선수들의 페어플레이를 유도하기 위한 취지이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리그 챌린지 부천의 바그닝요가 안면가격으로 사후징계를 받게 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jcan1231@maekyung.com]





kt “황재균 영입 확정 아냐…로하스 재계약이 우선”
시리즈 좌우할 3차전, 두산도 NC도 물러설 수 없는 이유
서인영, ‘욕설 논란’ 후 첫 공식석상...왜?
손나은, 폭발물 테러 위협 “인터폴 수배 중”
현아 ‘끈 하나’ 아슬아슬한 탱크톱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