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K리그] ‘더블 도전’ 전북, 日 오키나와 전지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8.01.08 13:29:47 | 최종수정 2018.01.08 13:36: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의 전북 현대가 2018시즌 더블을 목표로 일본 오키나와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전북은 8일부터 28일까지 오키나와에서 전지훈련을 갖고 본격적인 2018시즌 준비에 들어간다.

지난해까지 아랍에미리트의 두바이에서 담금질을 했던 전북은 장소를 변경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전북 현대 제공



2018 러시아월드컵으로 시즌이 일찍 시작하는 만큼(2월 13일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1차전) 이동거리가 가까운 일본으로 떠났다.

선수단은 초반 강도 높은 훈련을 통해 체력을 만든 뒤 전술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콘사도레 삿포로, V바렌 나가사키, 제프 치바 등 일본 J리그 팀과도 연습경기를 가져 조직력을 극대화시킬 예정이다.

최강희 감독은 “올해 팀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동계훈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번에도 팬 여러분께 기쁨과 감동을 드릴 수 있도록 시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rok1954@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