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벼락 골의 진수’ 포항 김승대, K리그1 13R MVP 선정
기사입력 2018.05.16 11:37: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포항의 ‘라인 브레이커’ 김승대가 KEB하나은행 K리그1 (클래식) 2018 13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김승대는 지난 12일(토)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북과의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1분 만에 선제골을 뽑아낸 뒤, 시종일관 공격적인 모습을 선보이며 좋은 활약을 펼쳤다.

양팀 합쳐 23개의 슈팅이 터지며 화력전의 양상을 보인 이 경기는 9번의 슈팅으로 5개의 유효슈팅을 만들어내 보다 효율적인 공격을 펼친 포항의 3-0 승리로 돌아갔다. 공격진의 만점 활약 속, 묵묵히 뒷문을 지키며 포항의 승리에 일조한 수비수 알레망과 골키퍼 강현무도 베스트11에 각각 이름을 올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포항 김승대가 13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한편, KEB하나은행 K리그2 (챌린지) 2018 11라운드 MVP에는 대전 키쭈가 선정됐다. 키쭈는 지난 12일(토)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과 안양의 경기에서 전반전 추가시간 대전의 두 번째 골을 넣으며 활약했다. 키쭈와 가도에프등 외국인 선수의 득점포에 힘을 얻은 대전은 홈에서 안양을 3-2로 격파했다.

hhssjj27@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