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전설 “정우영 훌륭…亞 챔스 우승 경쟁력”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스페인 전설 “정우영 훌륭…亞 챔스 우승 경쟁력”
기사입력 2018.09.13 10:50:16 | 최종수정 2018.09.13 13:24: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정우영(알사드)의 기량을 유럽 최고 미드필더였던 사비(스페인)도 인정했다.

알사드 주장 사비는 요르단·아랍에미리트·쿠웨이트 인터넷 포털 ‘알바와바’가 자체 체육 기사로 보도한 인터뷰를 통해 “우리는 지금 아주 좋은 팀”이라면서 “정우영 같은 훌륭한 선수와 계약한 덕분에 아시아 정상을 놓고 다른 팀과 경쟁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정우영은 7월 1일 일본 J1리그 비셀 고베에서 카타르 스타스리그 알사드로 이적했다. 7년 만에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정상 복귀를 노리는 알사드는 이미 2019시즌 예선 플레이오프 진출권도 획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정우영(오른쪽)이 알사드 2018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원정을 위해 비행을 떠나기에 앞서 촬영에 응한 모습. 정우영 바로 옆은 사드 주장이자 바르셀로나 전 캡틴 사비, 사비 왼편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주장을 역임한 가비. 사진=정우영 SNS

알사드는 이란 1부리그 에스테글랄과의 2018 AFC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원정경기도 3-1로 이겼다.

다시금 아시아를 호령하기 위해 알사드는 지난여름 이적 시장에서 가비(스페인)와 정우영을 영입했다.

가비는 2017-18시즌까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주장을 역임했다. 2013-14 스페인 라리가 베스트11 경력뿐 아니라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라는 유럽축구연맹(UEFA) 2대 클럽대항전에서 모두 연간 우수 18인에 선정된 바 있다.

알사드에 2015년 합류한 사비는 2008-09 UEFA 클럽 축구 최우수 미드필더에 빛난다. 769경기 85득점 182도움이라는 스페인 라라가 FC바르셀로나 역대 최다출전기록의 주인공이기도 하다.

정우영 역시 2015시즌 비셀 고베 사상 첫 외국인 주장으로 선임되는 등 통솔력을 인정받는다.

2018-19시즌 알사드의 사비-가비-정우영 일명 사가정 라인은 현존 아시아프로축구 제일의 중원이라는 찬사가 어색하지 않다. dogma01@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