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용수 감독, FC서울 컴백 ‘20일 제주전’ 부터 지휘봉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최용수 감독, FC서울 컴백 ‘20일 제주전’ 부터 지휘봉
기사입력 2018.10.11 09:48:10 | 최종수정 2018.10.11 15:34: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독수리' 최용수 감독(45)이 2년 만에 FC서울로 복귀한다.

FC서울은 11일 최용수 감독을 제 12대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21년까지이다.

최용수 감독은 FC서울을 대표하는 최고의 레전드다. 1994년 FC서울(전 LG치타스)에서 프로에 데뷔하며 신인왕을 거머쥐었고 2000년 팀이 우승할 당시에는 MVP에 올랐다. 2006년 FC서울에서 은퇴해 2011년 감독대행으로 FC서울의 사령탑을 맡기 시작한 최용수 감독은 2012년 FC서울 제 10대 감독으로 부임, 첫 해에 K리그 우승을 이끌어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최용수 감독이 FC서울 지휘봉을 잡는다. 2년 만에 친정으로 컴백이다. 사진=천정환 기자

FC서울 감독으로 재임한 기간 동안 매년 AFC챔피언스리그에 진출했을 뿐 아니라2013년에는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준우승을 기록하며 AFC가 수여하는 ‘올해의 감독상’을 수상하는 등 그 지도력을 인정 받기도 했다. 2015년에는 FC서울을 FA컵 정상으로 이끌었으며 FC서울 감독으로서 K리그 최연소 최단기간 100승 달성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최용수 감독은 오는 20일 제주와의 K리그1 33라운드 경기부터 지휘봉을 잡게 되며 이후 팀 재정비를 통해 남은 리그 일정을 소화해 나갈 예정이다.

jcan1231@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