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EPL] 첼시, 웨스트브롬에 3-0 승…‘2골’ 아자르가 승리 견인
기사입력 2018.02.13 07:11:35 | 최종수정 2018.02.13 07:33: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첼시가 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을 꺾었다. 에당 아자르(27)이 2골을 터트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첼시는 1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트 브릿지서 열린 웨스트브롬과의 2017-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7라운드 홈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첼시는 3경기 만에 승점 3점을 추가했고, 16승 5무 6패 승점 53으로 토트넘 홋스퍼를 끌어내리며 4위 자리를 되찾았다. 반면, 웨스트브롬은 3승 11무 13패 승점 20으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웨스트브롬과의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2골을 터트린 첼시 에당 아자르(벨기에). 사진(英 런던)=ⓒAFPBBNews = News1

이날 웨스트브롬은 전반 4분 만에 스터리지가 부상으로 교체되는 악재를 맞았다. 홈 팬의 열광적인 응원을 등에 엎은 첼시는 지루를 중심으로 파상공세를 펼쳤다. 지루는 슈팅을 연거푸 시도하며 웨스트브롬 골문을 두드렸지만, 웨스트브롬의 견고한 수비에 막혔다.

하지만 첼시는 전반 25분 아자르의 패스를 받은 지루가 등지면서 다시 아자르에게 내줬고, 아자르는 골대 정면에서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선제골을 내준 웨스트브롬은 전반 31분 크레호비야크가 골을 노렸지만 여의치 않았다. 첼시는 웨스트브롬의 반격을 효과적으로 차단하며 공격을 이어갔다. 지루는 전반 35분, 45분 슈팅을 시도하며 웨스트브롬 골문을 위협했다.

후반 들어 웨스트브롬은 빠른 공격 전개로 첼시 진영을 침투했다. 첼시의 후방을 노리는 공격을 펼쳤다. 후반 12분 로드리게스가 후방에서 넘어온 볼을 받아 슈팅으로 연결했고, 이어진 코너킥 상황에서는 에반스가 헤딩슛으로 골을 노렸지만 아쉽게 골대를 빗나갔다.

그러자 흐름은 첼시 쪽으로 넘어왔다. 후반 19분 파브레가스와 패스를 주고 받은 모세스가 문전으로 파고들면서 정확한 슈팅으로 득점했다. 후반 26분에는 아자르의 추가골이 나왔다. 왼쪽 측면서 페널티지역으로 드리블한 뒤 예리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웨스트브롬은 만회골을 넣기 위해 분주히 움직였지만 뚜렷한 찬스를 만들지 못했다.

jcan1231@maekyung.com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조현영 탄탄한 글래머 몸매의 극치
박한별 란제리 화보…섹시함에 탄성이 절로
신수지 요가 화보…탄력 넘치는 육감적 몸매
설하윤 우윳빛 볼륨감…군인들 반한 관능적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