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토트넘 본머스] 中 “손흥민 아시아 최강이자 자부심…대영웅”
기사입력 2018.03.12 14:11:34 | 최종수정 2018.03.12 16:13: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토트넘-본머스 손흥민 경기력에 중국 유명 매체가 경의를 표했다.

영국 도싯주의 딘 코트에서는 12일(한국시간) 2017-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토트넘-본머스가 열렸다. 원정팀 토트넘은 4-1로 이겼다.

손흥민은 결승골 등 2득점으로 토트넘 본머스전 승리를 주도했다. 중국 포털 ‘왕이’는 자체 체육 기사에서 “아시아 축구의 큰형님(두목)이 멀티골을 넣었다”라고 보도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토트넘-본머스 2017-18 EPL 30라운드 득점 후 기뻐하는 손흥민과 함께 좋아하는 세르주 오리에. 사진=AFPBBNews=News1



통계회사 ‘옵타 스포츠’ 토트넘-본머스 공개자료를 보면 손흥민은 4차례 유효슈팅과 3번의 돌파뿐 아니라 태클·가로채기도 2번씩 성공하여 공수에서 맹활약했다.

‘왕이’는 “손흥민은 한국축구의 황제이자 아시아의 자부심”이라면서 “토트넘 본머스전에서도 이러한 위상에 걸맞게 최근 호조를 이어갔다. 컵 대회 포함 최근 4경기 7골을 넣어 토트넘의 새로운 권력이 됐다”라고 설명했다.

2017-18시즌 손흥민은 토트넘 공식전 43경기 18골 9도움. 평균 64.3분만 뛰고도 90분당 공격포인트가 0.88에 달한다.

“위대한 영웅 손흥민의 멀티골을 축하한다. 매우 창의적인 선수라 인기가 있다”라고 중국 분위기를 전한 ‘왕이’는 “토트넘 본머스전 승리 후 매우 겸손한 인터뷰를 했다”라면서 ‘팀 동료의 도움 없이는 슛 기회 포착과 득점 모두 매우 어렵다’라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발언을 소개하기도 했다. dogma01@maekyung.com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이채영 몸매·볼륨 감탄 절로…韓 3대 섹시녀
설현 섹시 무대, 절정의 건강미
성소 리듬체조 화보…베이글+애플힙+꿀벅지 결정체
박민영 ‘흘러내릴 듯한 관능적 드레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