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토트넘 은쿠두, 번리로 단기 임대 이적
기사입력 2018.01.10 08:16:33 | 최종수정 2018.01.10 08:53: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토트넘 홋스퍼의 윙어 조르주 케빈 은쿠두(23)가 번리로 임대됐다.

토트넘은 9일(현지시간) 은쿠두의 번리 임대 이적을 공식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17-18시즌까지.

은쿠두는 마르세유를 떠나 2016년 여름 토트넘 유니폼을 입었다. 이적료는 940만파운드. 그러나 손흥민, 델리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에릭 라멜라 등 경쟁자에 밀려 출전 기회가 많지 않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번리로 임대 이적한 은쿠두. 사진=ⓒAFPBBNews = News1



2016-17시즌 17경기 출전에 그쳤던 은쿠두는 2017-18시즌 그라운드를 더 밟지 못하고 있다. 6경기 밖에 못 뛰었다. 22라운드가 끝난 프리미어리그에서는 단 1경기만 출전했다.

번리는 9승 7무 6패(승점 34)로 프리미어리그 20개 팀 중 7위에 올라있다. 5위 토트넘보다 2계단 아래다. 그러나 견고한 수비(19실점)에 비해 빈곤한 득점력(19득점)이 고민이었다.

rok1954@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