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프리시즌 에버턴전 교체출전, 발렌시아는 신승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이강인 프리시즌 에버턴전 교체출전, 발렌시아는 신승
기사입력 2018.08.05 07:06:27 | 최종수정 2018.08.05 09:02: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이강인이 교체출전한 가운데 발렌시아가 에버턴을 꺾었다.

발렌시아는 5일(한국시간)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에버턴과 프리시즌 친선경기서 3-2로 승리했다. 엎치락뒤치락 양 팀의 공방전이 펼쳐졌던 경기. 발렌시아가 골을 넣으면 에버턴이 따라잡고 다시 앞서나가면 따라잡히는 패턴이 반복된 것. 그렇지만 발렌시아 바스가 터뜨린 세 번째 골까지 추격하지는 못했다. 발렌시아는 호드리구가 선제골과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이강인은 후반 33분 교체 투입돼 왼쪽 측면에서 활약했다. 이강인은 공격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지만 경기 내내 활발한 움직임을 선보이며 상대 수비진을 위협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강인이 교체출전한 가운데 발렌시아가 에버턴을 꺾었다. 사진=발렌시아 홈페이지

hhssjj27@maekyung.com

파격의상 선보인 화사, MAMA 무대 휩쓸었다
中 "한국이 아시안컵 우승 1순위" 예상
프로야구연합팀, 日 사회인팀에 또 패배
바르셀로나, 손흥민 파괴력 경계…현지 보도
허지웅 소속사 “암 진단 사실…항암치료 중”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