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프랑스와 0-0…최근 11개월 승률 20%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독일, 프랑스와 0-0…최근 11개월 승률 20%
기사입력 2018.09.07 08:32:46 | 최종수정 2018.09.07 09:29: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독일이 프랑스와 비기면서 사상 최악의 성적을 냈던 직전 월드컵 부진을 떨쳐내지 못했다.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는 7일(한국시간)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1차전 독일-프랑스가 열렸다. 홈팀 독일과 원정팀 프랑스는 정규시간 90분 동안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UEFA 네이션스리그 성적은 유럽축구연맹선수권(유로) 예선 시드 배정에 반영된다. 독일과 프랑스는 네이션스리그 1군에 해당하는 A리그에 네덜란드와 함께 1조로 편성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독일-프랑스 2018-19 UEFA 네이션스리그 1차전 종료 후 독일 선수들이 홈팬의 성원에 화답하는 모습. 사진(독일 뮌헨)=AFPBBNews=News1

디펜딩 챔피언으로 임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을 22위로 마친 독일은 프랑스와 비기면서 근래 A매치 성적이 10전 2승 4무 4패가 됐다. 2017년 11월 이후 승률이 20%밖에 안 된다는 얘기다.

프랑스는 러시아월드컵 우승으로 20년 만에 정상을 탈환했다. 독일-프랑스는 월드컵 전·현 챔피언 대결로 관심을 모았으나 강호들 대결의 상당수가 그러하듯 우열을 가리지 못했다.

독일전 무승부까지 프랑스는 9승 3무로 최근 A매치 12경기 연속 무패다. 범위를 더 넓히면 근래 20차례 공식전에서 14승 5무 1패라는 호성적이다. dogma01@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