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영웅 마라도나, 멕시코 2부리그 도라도스 감독 부임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축구영웅 마라도나, 멕시코 2부리그 도라도스 감독 부임
기사입력 2018.09.08 06:56:41 | 최종수정 2018.09.08 09:26: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아르헨티나의 축구영웅 디에고 마라도나(58)가 멕시코 프로축구 2부리그 감독으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멕시코 도라도스 데 시날로아 구단은 7일(한국시간) 마라도나와의 감독 계약 사실을 알렸다. 도라도스는 올 시즌 15개 팀 중 13위에 머물며 부진을 면치 못하자 프란시스코 가메스 감독을 경질하고 마라도나에게 손을 내밀었다.

2003년 창단한 도라도스는 2015년 1부리그 승격에도 성공했으나 한 시즌 만에 다시 내려갔다. 과거 펩 과르디올라 맨체스터 시티 감독이 2006년에 선수로 6개월간 뛰며 지도자 생활을 준비한 곳으로 잘 알려진 곳이기도 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아르헨티나의 축구영웅 마라도나. 사진=옥영화 기자

마라도나는 아르헨티나의 1986 멕시코월드컵 우승을 이끈 전설이다. 이후 아르헨티나 대표팀 감독을 맡아 2010 남아프리카 월드컵 8강을 지휘하기도 했다. 최근엔 아랍에미리트(UAE) 2부 리그 알푸자이라의 감독을 맡았다가 팀의 승격 실패에 책임을 지고 11개월 만인 지난 4월 사퇴했다.

최근에는 아르헨티나 대표팀의 부활을 위해 무료로 감독을 맡을 수 있다고도 밝혔으나 아르헨티나축구협회는 이에 대해 아무런 반응도 없었다.

jcan1231@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