硫붿씤 뿰삁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윤철종 기소…대마초 2차례 흡연혐의
기사입력 2017.09.13 12:07:28 | 최종수정 2017.09.13 14:30: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윤철종 기소는 2016년 7월 2차례 대마초를 피웠다는 혐의 때문이다.

검찰은 8월 11일 10cm(십센치) 멤버였던 윤철종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알려졌다.

윤철종은 7월 19일 십센치 소속사가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하여 “분명한 제 잘못입니다. 저의 실수로 정열이와 회사에 손해를 끼치지 않기 위해 탈퇴하겠다고 했었던 것이었습니다”라면서 “더 솔직하게 이유를 밝히지 못하고 일방적으로 탈퇴하여 죄송하고 잘못을 깊이 반성하며 모든 죗값을 달게 받겠습니다”라는 말을 전한 바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윤철종 기소는 2016년 7월 2차례 대마초를 피웠다는 혐의 때문이다. 십센치 정규앨범 3.0 발매 기념 쇼케이스 당시 모습. 사진=MBN스타 김승진 기자



십센치는 윤철종의 탈퇴로 권정열만 활동하고 있다.

[dogma01@maekyung.com]

이상호, 故 김광석 부녀 죽음 재수사 촉구
박유천 고소女, 항소심도 무고·명예훼손 혐의 무죄
한서희, 빅뱅 탑과 대마초 혐의 항소심도 집행유예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레드벨벳 아이린 '오늘도 예쁘다 예뻐'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