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서해순, 경찰 출석 “거짓 있다면 할복...김광석과 이혼하고 싶다”
기사입력 2017.10.12 15:17:12 | 최종수정 2017.10.12 15:39: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하나 기자] 故김광석 아내 서해순 씨가 경찰에 출석해 딸 서연 양의 죽음과 관련해 심경을 밝혔다.

12일 오후 서해순 씨가 피고발인 신분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이날 서해순 씨는 “시댁에서 서연이 밥 한번 챙겨 준 적도 없다. 혼자 남은 여자로서 불합리하다”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서해순 이상호 사진=MBN뉴스 보도 캡처

이어 “제가 마치 역할을 안 하고 단지 여자라는 것 때문에 결혼해 시댁이 여자의 재산을 다 가져가야 하고, 장애우가 있어도 도와주지도 않는다”며 “제 말이 거짓이면 여기서 할복 자살도 할 수 있다. 김광석과 이혼하고 인연 끊고 싶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이상호 기자에 대해 “이상호 기자가 무엇을 위해서 의혹을 제기하는지 모르겠다”고 의문을 제기했다.

이어 “그 분의 정신 상태가 의심스럽다. 나도 이상호 기자를 고발하는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겠다”며 “법적 대응은 하겠지만 남편도 딸도 없는 여자에게 말도 안하고 영화를 만들었고, 영화일 수도 없는 것을 돈을 받고 영화관에서 상영했다”며 분노했다.

앞서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상호 고발뉴스 기자, 김광석 유족 측 김성훈 변호사는 서연 양의 타살 의혹에 대한 재수사를 촉구하는 고발장을 검찰에 제출했다. 이에 서울중앙지감은 형사6부에 사건을 배당, 재수사에 착수했다.

[mkculture@mkculture.com]

배지현, 류현진 사로잡은 드레스 자태와 뒤태
MBC ‘뉴스데스크’ 앵커 교체, 배현진→김수지로..“당분간 임시체제”
고준희, 가슴 깊게 파인 원피스 완벽 소화
현아, 여전히 섹시한 핫팬츠 몸매
이하늬, 완벽한 몸매의 수영복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