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미, ‘인생술집’서 19금 매력 “씨스타 ‘터치 마이 바디’, 내가 원조”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안영미, ‘인생술집’서 19금 매력 “씨스타 ‘터치 마이 바디’, 내가 원조”
기사입력 2018.08.09 23:37:56 | 최종수정 2018.08.10 15:09: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신연경 기자] ‘인생술집’ 안영미가 씨스타가 자신의 춤을 따라했다고 깜짝 폭로했다.

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는 송은이, 효린과 안영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방송 도중 등장한 안영미는 남다른 다소곳한 인사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김희철마저 “오늘 처음 보는데 어떻게 해야할지 당황스럽다”라고 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인생술집’ 안영미X효린X송은이 사진=‘인생술집’ 방송캡처

신동엽은 “‘SNL’ 방송에서도 많이 편집됐다. 편집된 개그 한번 보여달라”라고 부탁했다. 안영미가 자신있게 선보이자 한혜진, 김준현을 비롯한 출연진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뿐만 아니라 ‘심의를 준수한다’라는 자막이 떠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날 안영미는 “씨스타의 ‘터치 마이 바디(TOUCH MY BODY)’가 원래 내 춤이다”라며 가슴춤을 선보였다. 효린은 당황하지 않고 “손위치가 다르다”라고 말했고, 한혜진이 “거기는 가슴이고 씨스타는 마음을 표현했다”라고 덧붙였다.

계속된 안영미의 대체불가 19금 개그에 결국 송은이가 나서 강제 착석시켜 폭소케 했다. mkculture@mkculture.com

소녀시대 유리, 섹시 란제리…관능적 볼륨감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이주연 파격 드레스…원조 얼짱의 아찔한 볼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