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열의 진짜타자] 2018 LG, 더블플레이 늘려야 승산있다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이종열의 진짜타자] 2018 LG, 더블플레이 늘려야 승산있다
기사입력 2018.03.09 06:01:06 | 최종수정 2018.03.09 14:01: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야구는 투수의 역할이 가장 중요한 스포츠이다. 그래서 야구를 ‘투수 놀음’이라 부르기도 한다. 그러나 매 경기마다 투수가 삼진을 계속해서 잡아내기도 어렵다. 투수도 야수의 도움이 필요하다.

투수가 더 힘을 내서 공을 던질 수 있게 만드는 야수의 수비, 그 중에서도 핵심은 바로 ‘더블 플레이(병살)’이다. 더블 플레이가 중요한 것은 팀을 위기 상황에서 한 번에 반전 시키며 승리로 이끌 수 있는 요소이기 때문이다. 더블플레이는 주로 유격수와 2루수, 즉 센터라인에서 많이 나오게 된다. 유격수와 2루수를 합쳐 ‘키스톤 콤비네이션(Keystone Combination)’이라고 하며 보통 ‘키스톤 콤비’ 라고 부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지난 시즌 LG 오지환과 강승호 키스톤 플레이. 사진=MK스포츠 DB

지난해 우승팀 KIA타이거즈는 153개로 병살처리 1위를 차지하며 김선빈 안치홍 키스톤 콤비의 역할이 우승에 큰 밑그림이 됐다. 반면 LG트윈스는 지난해 병살처리 127개로 9위를 차지했다. 1위 KIA와는 26개의 차이를 보였다. 지난해 팀 평균자책점 1위를 기록한 LG는 공격력보다는 투수의 힘으로 막아내는 팀 컬러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수비의 중요성이 더욱 크다.

2017시즌 KBO리그 평균 땅볼 대비 뜬공 비율은 0.94로 1:1에 가까웠다. LG는 땅볼/플라이볼 비율이 1.00으로 리그 평균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올 시즌 LG가 새로 영입한 외국인 투수 타일러 윌슨은 제구가 좋은 투수로 포심 패스트볼은 약146.5-148.1km에 약 130km 중반대의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을 가지고 있다.

윌슨의 통산 포심 패스트볼 피안타율은 0.298이며 헛스윙 비율은 11.8%로 삼진을 잡아내는 투수라기보다는 맞춰 잡는 유형의 투수이다. 그 중에 땅볼을 유도할 수 있는 체인지업과 싱커를 가진 윌슨의 관건은 LG의 수비이며 그 중에서 내야수비의 더블플레이다.

팀의 위기 상황에서 더블플레이를 만들어 내기 위해서는 키스톤 콤비의 호흡이 가장 중요하다. 예를 들어 1사 1,2루 상황에 유격수 땅볼이 오면, 먼저 2루수는 타자가 친 타구의 속도와 방향을 확인하고 유격수의 포구 위치와 자세를 보며 2루 베이스 피벗 위치를 선택한다. 유격수는 볼을 잡은 후 2루수의 위치 확인과 동시에 2루수가 1루에 송구하기 편한 방향으로 던져준다. 2루수는 최대한 빨리 2루 베이스 앞에 가서 왼발로 베이스를 밟고 송구가 오는 방향으로 오른발을 내디디며 볼을 잡고 스텝해서 던진다. 이렇게 더블플레이가 완성되면 공수가 교대되고 흐름을 가져오게 된다. 그래서 키스톤 콤비는 눈빛만 보고도 서로의 호흡을 맞출 수 있어야 한다.

올 시즌 LG는 오지환-강승호 또는 장준원-강승호·박지규 키스톤 콤비를 준비하고 있다. 올해 새로 부임한 류중일 감독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유격수 출신이기 때문에 더 탄탄한 키스톤 콤비를 위해 많은 시간을 내야수 훈련에 할애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키스톤 콤비 코레아와 알투베. 사진=AFPBBNEWS=News1

지난해 월드시리즈 우승팀 휴스턴 애스트로의 키스톤 콤비 호세 코레아(Jose Carlos Correa)와 호세 알투베(Jose Altuve)는 스프링캠프에서 이른 아침에 수비 운동을 시작한다. 그들은 "우리는 최고의 더블 플레이를 원하며 특히 더블 플레이는 전체 게임을 바꿀 수 있는 핵심적 요소이다”라고 강조한다. 메이저리그에서도 더블 플레이의 중요성은 당연하다. 똑같은 야구이기 때문이다.

2018시즌은 각 팀 간의 전력이 비슷하기 때문에 치열한 레이스가 예상된다. LG는 탄탄한 마운드를 뒷받침할 견고한 수비가 필수 조건이며, 그 중에서 키스톤 콤비의 활약이 중요하다. LG의 올 시즌 팀 성적은 키스톤 콤비에 달려있다고 해도 무방하다. (SBS스포츠 야구해설위원)

기록제공= KBO 공식기록업체 스포츠투아이㈜

기록출처= Baseball America, Fangraphs.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