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타니, 수술 성공…3개월 뒤 정상 운동 가능
기사입력 2017.10.12 18:58:47 | 최종수정 2017.10.12 19:01: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오타니 쇼헤이(23·닛폰햄)가 12일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그라운드 복귀까지는 3개월이 걸릴 전망이다.

닛폰햄은 이날 “오타니가 도쿄의 한 병원에서 오른발 관절 삼각골 제거술을 받았다. 수술은 무사히 종료됐다”라고 전했다.

오타니는 2~3주간 병원에서 재활을 한 뒤 퇴원할 예정이다. 이후 구단 시설에서 재활 운동을 할 계획이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3개월 뒤에는 정상적으로 투-타 훈련이 가능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오타니 쇼헤이는 12일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사진=MK스포츠 DB



오타니는 시즌 전 스프링캠프에서 오른 발목을 다쳐 어려움을 겪었다. 야수로 타율 0.332 67안타 8홈런 31타점 24득점을, 투수로 3승 2패 평균자책점 3.20을 기록했다. 투수 등판은 5차례에 그쳤다.

오타니는 지난 11일 “완벽한 상태로 새 시즌을 맞이하고 싶어 수술을 택했다”라고 전했다. 그는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메이저리그 진출을 꾀하고 있다. 그가 밝힌 새 시즌은 메이저리그에서 보낼 첫 시즌이다.

[rok1954@maekyung.com]

배지현, 류현진 사로잡은 드레스 자태와 뒤태
MBC ‘뉴스데스크’ 앵커 교체, 배현진→김수지로..“당분간 임시체제”
고준희, 가슴 깊게 파인 원피스 완벽 소화
현아, 여전히 섹시한 핫팬츠 몸매
이하늬, 완벽한 몸매의 수영복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