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뉴욕 방문한 클리블랜드, 지하철로 이동 `화제`
기사입력 2017.11.14 07:12:00 | 최종수정 2017.11.14 09:24: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지하철에서 NBA 슈퍼스타를 만나면 어떤 기분일까? 14일(한국시간) 뉴욕 시민들은 이를 체험했다.

NBA.com 등 현지 언론은 이날 뉴욕을 방문중인 클리블랜드 캐빌리어스 선수단이 지하철로 이동한 사연을 소개했다.

이날 뉴욕 닉스와 원정경기를 앞두고 있는 캐빌리어스 선수단은 오전에 경기가 열리는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슈팅 연습을 소화했다. 이후 팀 숙소로 돌아가 휴식을 취한 뒤 다시 경기장으로 돌아올 예정이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르브론 제임스를 비롯한 캐빌리어스 선수단은 뉴욕 원정 도중 교통체증을 피해 지하철로 이동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여기서 르브론 제임스를 비롯한 캐빌리어스 선수단은 뉴욕의 극심한 교통 정체에 갇혀 버스에서 오랜 시간을 보내느니 지하철을 타는 것을 택한 것. 버스로는 45분이 걸릴 거리를 지하철로 6분만에 이동했다.

이들이 지하철을 이용해 숙소로 돌아오는 모습은 캐빌리어스 구단 소셜 미디어와 제임스가 운영하는 매체 '언인터럽티드'의 소셜 미디어를 통해 전파됐다. NBA 공식 인스타그램에서만 70만 명이 이 동영상을 지켜봤다.

[greatnemo@maekyung.com]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조현영 탄탄한 글래머 몸매의 극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