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턴, 연장 혈투 끝에 밀워키 제압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보스턴, 연장 혈투 끝에 밀워키 제압
기사입력 2018.04.16 05:21:48 | 최종수정 2018.04.16 13:29: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미국프로농구(NBA) 플레이오프에서 동부 2번 시드 보스턴 셀틱스가 7번 시드 밀워키 벅스를 연장 끝에 간신히 제압했다.

보스턴은 16일(한국시간) TD가든에서 열린 시리즈 첫 경기에서 연장 끝에 113-107로 이겼다.

12번의 역전을 주고받는 접전이었다. 48분으로는 부족했다. 4쿼터 종료 1.5초전 보스턴의 테리 로지어가 상대 선수를 개인기로 따돌린 뒤 3점슛을 성공시키며 99-96으로 앞섰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보스턴이 연장 혈투 끝에 밀워키를 잡았다. 사진(美 밀워키)=ⓒAFPBBNews = News1

사실상 승리가 확정된 것 같았지만, 아니었다. 밀워키는 종료 0.5초전 이어진 공격에서 크리스 미들턴이 종료 버저와 함께 던진 3점슛이 림으로 빨려들어가며 99-99 동점을 만들었다.

연장에서는 보스턴이 14-8로 상대를 압도했다. 제이슨 테이텀은 두 차례 턴오버로 위기를 자초했지만, 108-106으로 앞선 종료 27.4초전 말콤 브록던의 레이업슛을 블록하는 결정적인 활약을 했다.

알 호포드가 24득점 12리바운드, 로지어가 23득점, 제일렌 브라운이 20득점, 테이텀이 19득점 19리바운드로 활약했다. 벤치 멤버인 마르커스 모리스도 21득점으로 승리에 기여했다.

반대로 밀워키는 야니스 안테토쿤포가 연장 막판 자유투 4개 중 2개를 놓치는 등 넣어야 할 득점을 넣지 못하며 어렵게 따라잡은 경기를 놓쳤다.

안테토쿤포가 35득점 13리바운드 7어시스트, 미들턴이 31득점 8리바운드 6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활약했지만 둘만의 힘으로는 보스턴을 넘지 못했다. greatnemo@maekyung.com

마닷, 살던 집 처분 후 잠적 "밤에 짐 옮겨"
이승우 伊 유력지 평점 최저 2위…“효과성 결여”
양의지 NC행 예언 게시물…정말 오너였나?
한혜진♥전현무 “결별설 사실 아냐” 부인
'할리퀸' 김용의 "내년에는, 여장 물려줘야“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