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늘의 평창] ‘빅이벤트’ 윤성빈-이승훈, 메달 사냥 나선다
기사입력 2018.02.15 06:01:01 | 최종수정 2018.02.15 10:52: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설 연휴 첫째 날인 15일. 금메달을 딸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국가대표 선수들이 대거 경기에 출전한다.

스켈레톤 세계랭킹 1위 윤성빈이 드디어 출격한다. 윤성빈은 이날 10시와 11시30분에 1,2차 주행에 나선다. 이후 16일 3,4차 주행 경기에 출전한다. 메달 여부는 16일에 결정될 전망이다.

윤성빈은 최근 열린 공식 연습 주행에서도 좋은 성적을 보여 메달 기대감을 높였다. 13일 열린 공식 훈련 첫 번째 주해에서 50초81을 기록하며 2위에 오른 그는 두 번째 주행에서도 50초99의 성적을 거뒀다. 라이벌 마르틴스 두쿠르스(라트비아) 보다 더 빨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승훈이 15일 스피드스케이팅 1만m에 출전한다. 사진=천정환 기자

이어 오후 8시에는 이승훈이 강릉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남자 1만m에 출전해 메달에 도전한다. 10km를 쉬지 않고 달려 엄청난 체력 소모가 필요한 죽음의 종목이다. 스피드스케이팅 장거리 황제인 스벤 크라머와 에릭 얀 쿠이만, 요릿 베르흐스마 등 쟁쟁한 선수들도 출전 예정이다.

볼만한 경기들이 가득하다. 지난 소치동계올림픽에서 인기를 모았던 여자 컬링 대표팀이 오전 9시 강릉컬링센터에서 캐나다와 맞붙는다. 이어 오후 8시 일본과 2차전을 벌일 전망이다.

귀화선수 티모페이 랍신은 바이애슬론 개인 20km에 출전해 메달 사냥에 나선다. 또 박진용, 에일런 프리쉐, 임남규, 조정명은 루지 팀 계주 부문에 참가한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메달 강력 후보 스켈레톤 세계랭킹 1위 윤성빈이 본격적으로 경기에 나선다. 사진=AFPBBNEWS=News1

그밖에도 강영서 김소희가 오전 10시 알파인스키 여자 대회전 런에 출전하고, 김동우가 11시30분 알파인스키 남자 활강 부문에 도전장을 내민다. 이채원 주혜리는 크로스컨트리 여자 10km 프리에 출전한다.

알펜시아 바이애슬론 센터에서는 오후 5시 문지희, 안나 프롤리나, 에카테리나 에바쿠모바, 정주미가 참가할 여자 개인 15km 경기가 열린다. 김경은은 프리스타일 스키 여자 에어리얼 예선 경기에 출전한다.



이지혜 섹시 비키니…육감적인 몸매 여전
수지 '가리기 바쁜 초미니 원피스'
전지현 누드 드레스…아찔한 몸매
민지영 비키니…시선 집중 볼륨감+육감적 몸매
‘논란’ 손연재 섹시+러블리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