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정문홍-송가연 통화 녹취록 법정제출분 일부 공개(전문)
기사입력 2017.04.21 09:34:02 | 최종수정 2017.04.21 09:54: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정문홍(43) 로드FC 대표와 종합격투기 여성 스타 송가연(23)의 통화 내용 일부분이 20일 언론에 제공됐다.

해당일에는 송가연이 제기한 수박E&M 계약해지확인 사건에 대한 항소심 변론기일이 진행됐다.

수박이앤엠과 로드FC의 법률대리인인 최영기 변호사는 송가연 측 법률대리인인 장달영 변호사가 배포한 보도자료의 내용과 관련하여 사실관계를 명확히 한다며 다음과 같은 내용을 전해왔다. 이하 전문.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정문홍 로드FC 대표와 종합격투기 여성 스타 송가연의 통화 녹취록 일부가 공개됐다. 송가연 데뷔 기자회견 후 촬영에 응하는 둘의 모습. 사진(압구정짐)=김승진 기자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기사의 3번째 이미지
 기사의 4번째 이미지


[녹취록과 관련된 사실관계]

1. 수박이앤엠과 송가연 간의 항소심 변론기일에서 로드FC 정문홍 대표와 송가연 간의 녹취록이 공개된 것은 사실입니다.

2. 해당 녹취록은 그간 여러 매체에서 회자 되었던 것으로 그 내용은 송가연이 특정인으로부터 원치 않는 만남을 강요받고 있다고 호소하는 내용이고 총 25분에 걸친 연결된 하나의 통화입니다.

3. 송가연의 호소가 너무도 심각한 것이었기에, 정문홍 대표는 추후 대상자에게 사실 추궁을 위해 통화를 녹음했고, 그 과정에서 그 호소가 진실인지 아닌지를 파악하기 위해 수차례 확인까지 하였으며, 비슷한 일이 또 발생하면 즉시 알리라는 당부까지 하였습니다.

4. 이후 정문홍 대표와 수박이앤엠 김영철 대표는 문제의 특정인을 불러 이 문제를 강하게 질책했고 해당 특정인은 정문홍 대표에게 죽을 죄를 지었다며 용서를 빌기까지 했습니다.

5. 수박이앤엠과 로드FC 측은 송가연을 위와 같은 어려움에서 벗어나게 하기 위해 그 특정인을 강하게 질책하고 결국 그 특정인을 내보기로 하였는데, 황당하게도 송가연은 그 특정인을 따라 수박이앤엠과 로드FC을 이탈하고 K모 매니지먼트사로부터 돈을 받으며 활동하기 시작했고, K모 매니지먼트사를 통해 변호사를 선임하여 계약해지를 주장하기 시작했습니다.

6. 위 녹취록은 이러한 상황들이 수박이앤엠과 로드FC 의 일방적인 ‘허위’ 주장이 아닌 ‘진실’이라는 점을 입증하기 위해 어렵게 공개하게 된 것입니다.

[dogma01@maekyung.com]

문지애 득남…“MBC 제작거부 아나운서 응원”
정채연 화보…반짝반짝 빛나는 청순 미모
신동진 "신동호, 개인영달 위해 아나운서 팔아치워"
'가시나' 선미 '걸크러쉬 매력 그대로!' [MK화보]
치어리더 안지현 화보 '상큼한 스무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