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추신수 아들도 10홈런…하원미씨 “아빠가 따라잡았네”
기사입력 2017.06.19 15:03: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추신수 아들이 아빠를 뛰어 넘는 야구 유망주로 자라고 있다.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외야수 추신수(35)의 아내 하원미씨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무빈이가 이번 시즌 홈런 10개 먼저 치고 오늘 아빠가 바로 따라잡아 주셨네”라고 글을 올려다.

추신수와 하원미씨의 첫째 아들인 추무빈(12)군도 미국에서 야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원미씨 글에서 무빈군이 시즌 10홈런을 기록한 것을 추측해볼 수 있다.. 추신수는 전날인 18일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경기에서 시즌 10호 홈런과 함께 멀티히트를 달성했다.

한편 하원미씨는 타율 0.261 10홈런 32타점 OPS 0.812라고 적힌 추신수의 올 시즌 성적을 캡처해 함께 올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추신수 아들 추무빈군과 아내 하원미씨. 사진=하원미씨 인스타그램

[jcan1231@maekyung.com]

kt “황재균 영입 확정 아냐…로하스 재계약이 우선”
시리즈 좌우할 3차전, 두산도 NC도 물러설 수 없는 이유
서인영, ‘욕설 논란’ 후 첫 공식석상...왜?
손나은, 폭발물 테러 위협 “인터폴 수배 중”
현아 ‘끈 하나’ 아슬아슬한 탱크톱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