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국민이 직접 다닌 곳만 뽑았다. 올 여름 선호관광지 톱 20
기사입력 2017.07.14 10:16: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안녕하세요. 여플(여행+)의 체리파파입니다. 여름휴가 어디로 갈지 정하셨나요?

해외가 아닌 국내를 꿈꾸고 있다면 경우의 수는 그나마 줄어듭니다. 산이냐, 바다냐 아니면 자동차냐, 버스 또는 기차냐 또 아니면 휴양이냐, 관광이냐 등으로 말이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선택하기 힘들다라는 분들 분명 있을텐데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한국관광공사와 SKT가 공동으로 T map(티맵) 여행관련 목적지 검색을 실시했는데요. 그 따끈한 결과를 여플이 입수했습니다.

양 기관은 검색량을 기준으로 광역지자체별로 ‘국민들이 선호하는 7~8월 관광지 톱 20’을 선정했습니다.

해당 데이터는 2014년부터 2016년 내비게이션 T map을 통해 관광지, 문화시설, 음식점, 숙박시설 등 관광을 검색한 검색량 총 94만9135건을 분석했습니다.

데이터값은 최종 목적지 설정 수로, 거주자를 포함한 전체 사용자들의 검색량을 기준으로 했고요. 관광지 유형분류는 T map 자체 카테고리를 바탕으로 진행했습니다. 그 결과가 궁금하시죠.

T-map 빅데이터를 지역별로 분석한 결과는요~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광주 펭귄마을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은 해동 용궁사, 대구는 서문시장, 인천은 전등사, 광주는 김대중컨벤션센터와 펭귄마을, 대전은 국립중앙과학관이 1위에 올랐습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울산 대왕암공원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울산에서는 장생포고래박물관과 대왕암공원, 세종시에서는 세종호수공원, 경기도에서는 헤이리 아트밸리, 강원도에서는 속초해변과 속초관광수산시장을 가장 많이 검색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속초 해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속초 해변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충북은 도담삼봉, 충남은 꽃지해수욕장, 전북은 전주한옥마을, 전남은 죽녹원, 경북은 국립경주박물관과 불국사, 경남은 한려수도조망케이블카(통영), 제주는 협제해변, 서울은 코엑스와 N서울타워가 1순위를 차지했습니다.

 기사의 4번째 이미지

N서울타워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의 5번째 이미지

경주 불국사

기초지자체별로도 집계했는데요. 그 결과 해운대구, 태안군, 군산시, 단양군, 거제시, 통영시, 여수시, 경주시, 서귀포시, 양평군, 속초시, 강화군 등에 인기 관광지가 다수 밀집돼 있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최근 3년 동안 관광객이 급증한 관광지도 살펴봤습니다.

광주광역시 남구의 펭귄마을과 1913송정역시장(광주 광산구), 경기도 광명시 광명동굴, 서울특별시의 디뮤지엄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등이 우선적으로 꼽혔습니다.

 기사의 6번째 이미지

광주 펭귄마을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 남구 펭귄마을이 속해 있는 양림동역사문화마을은 다양한 거리공연 및 전문가와 함께하는 테마투어 등 체험형 관광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해 최근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7년 올해의 관광도시, 한국관광100선으로도 선정된 바 있죠.

 기사의 7번째 이미지

광명동굴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명동굴은 2015년 4월에 유료개방한 후부터 올해 6월 25일까지 누적 유료 입장객수가 275만 명을 돌파했고요. 여름성수기 7~8월 두 달 동안은 휴일 없이 매일 밤 9시까지 연장해서 운영할 예정입니다.

또한 ‘식도락’이 최고의 여행목적 중 하나임을 증명하듯이 속초 횟집, 군산‧대구‧대전의 빵집, 제주 고기국수집, 군산 짬뽕집, 강릉 토종 커피전문점, 울주 불고기집, 부산 밀면집 등 그 지역의 특색 있는 맛집들이 유명 관광지들을 제치고 상위권을 차지했습니다.





[여행+]
 기사의 8번째 이미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