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캐나다 미녀 선수 `대프리카 폭염을 못 이기고~` [MK포토]
기사입력 2017.07.14 18:18:25 | 최종수정 2017.07.14 19:32: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대구)=김영구 기자] 14일 대구 수성못 상화동산 일원에서 '2017 대구비치발리볼 월드투어 실크로드시리즈'가 열렸다.

캐나다 아만다 하네트가 경기를 마친 후 물을 끼얹으면서 더위를 식히고 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12개 나라에서 16개팀, 130여명의 선수가 참여한 가운데 올해부터는 올림픽 출전을 위한 포인트 획득이 가능한 월드투어 시리즈로 대회 위상이 승격되어 진행된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photo@maekyung.com]





이상호, 故 김광석 부녀 죽음 재수사 촉구
박유천 고소女, 항소심도 무고·명예훼손 혐의 무죄
한서희, 빅뱅 탑과 대마초 혐의 항소심도 집행유예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레드벨벳 아이린 '오늘도 예쁘다 예뻐'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