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17일 제2회 이천시장기 양준혁 초교야구대회 성료
기사입력 2017.07.17 18:23: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제2회 이천시장기 양준혁 전국 초등학교 야구대회가 지난 17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총 32개 팀이 5일 여간 이천 꿈의야구장, 복하천 야구장에서 실력을 겨뤘다.

이번 대회에서는 예선전에서 탈락한 팀들에게 ‘패자부활전’이라는 또 한 번의 기회를 제공한 점이 눈에 띈다. 패자부활전에서 우승한 서울 갈산 초등학교는 4강에 진출한 팀 중 한 팀을 골라 경기를 치렀고, 그 경기에서 승리하며 4강을 겨루는 진풍경을 이뤄냈다.

양준혁야구재단의 양준혁 이사장은 “아마추어 야구에서 가장 중요하다 생각하는 초등학교 야구의 현실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꾸준히 초등학교 야구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좀 더 많은 경기를 다양한 상대들과 치르는 것이 분명 도움이 되기에 패자부활전을 만들어 선수들에게 소중한 경험을 안겨주고자 했다”라고 대회의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꾸준히 야구대회를 개최하다 보니 선수들의 눈에 띄는 성장을 보며 보람됨을 느끼고 그들의 열정에 오히려 고마움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자라나는 선수들에게 작은 힘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는 소감을 남겼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양준혁야구재단 제공

한편 제 2회 이천시장기 양준혁 전국 초등학교 야구대회의 우승은 경기 소래초등학교, 준우승은 충북 석교초등학교, 공동 3위는 충남 온양온천초등학교, 서울 갈산초등학교에게 돌아갔고 전남 화순초등학교는 베스트팀상을 거머쥐었다.

[jcan1231@maekyung.com]

오늘도 뒷문 대결…김윤동 막고 김세현 못 막다
우즈베키스탄과 운명의 결전, 9월 5일 자정 킥오프
아이언, 여자친구 폭행으로 징역 8월·집행유예 2년
이효리 남편 이상순, 관광객들 때문에 폭발
가희♥양준무, 초원 위에서 달콤한 입맞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