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우사인 볼트, 남자 400m 계주 도중 다리 경련…완주 못해
기사입력 2017.08.13 09:22:40 | 최종수정 2017.08.13 09:23: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400m 계주 결승 경기 도중 다리에 경련이 일어나 완주하지 못했다.

볼트는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400m 계주 결승에 4번 주자로 출전했다. 그러나 출발 후 왼 다리를 절며 트랙 위로 쓰러졌고, 통증이 심해 결국 중도 포기했다. 자메이카는 볼트의 예상치 못한 부상으로 세계선수권 5연패에 실패했다.

우승은 영국이 차지했다. 영국은 37초47을 기록하며 올 시즌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미국이 2위, 일본이 3위에 올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우사인 볼트가 2017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400m 계주 결승에서 왼 다리에 경련이 일어나 완주하지 못했다. 사진=AFPBBNews=News1

볼트는 이번 선수권대회를 끝으로 은퇴한다. 마지막 대활약을 펼칠 것으로 예상됐으나 동메달 1개 획득에 그쳤다. 현지 전문가들은 훈련 부족을 원인으로 꼽았다. 볼트는 지난 4월 동료였던 저메인 메이슨(영국)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나는 장면을 목격했고 이후 시름에 잠겨 3주간 훈련을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yijung@maekyung.com]

씨엘, 화끈한 코르셋 섹시 화보…눈길 가는 몸매
신정환, 과거 뉘우쳐 "변명의 여지가 없다"
설리, 강렬한 섹시+ 애교 산타걸로 변신
섹시美 효린, 아찔한 패션…걸크러쉬 폭발
김부선 화끈 ‘애마부인’ 사진 공개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