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서유정, 해외서 문화재에 올라탔다 저지당해 `망신`
기사입력 2017.11.13 19:20:45 | 최종수정 2017.11.14 17:42: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배우 서유정이 해외여행 중 문화재에 올라탔다가 관리 직원으로부터 저지당했다.

서유정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초 후에 무슨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히 저기 앉았다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서유정은 해외 관광지의 사자상에 올라타 앉은 채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다. 하지만 관리 직원으로부터 문제 행동으로 지적당한 듯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서유정의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이어가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몰라서 그랬겠지 설마 알고 했겠나"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으나 대체로 "경솔한 행동" "나라 망신" 등 부정적인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논란이 커지자 서유정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psyon@mk.co.kr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크리샤 츄 ‘성숙한 몸매+청순 미모’ 압권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