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X권율X한예리 ‘챔피언’, 크랭크업...흥행기운 이어갈까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마동석X권율X한예리 ‘챔피언’, 크랭크업...흥행기운 이어갈까
기사입력 2017.12.20 14:38: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하나 기자] 배우 마동석 주연의 영화 ‘챔피언’이 크랭크업했다.

20일 배급사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측은 ‘챔피언’이 지난 17일 서울 논현동에서 마지막 촬영을 마쳤다고 알렸다.

배우 마동석, 권율, 한예리 등 연기파 배우들이 뭉친 영화는 지난 수개월간 서울과 부산을 비롯한 인천 용인 남양주 고양 등 경기 일대를 누비며 촬영을 진행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챔피언 사진=위너브라더스

‘챔피언’은 심장보다 팔뚝이 먼저 뛰는 타고난 팔씨름 선수 마크(마동석 분), 그와 함께 인생역전을 꿈꾸는 진기(권율 분), 그리고 갑자기 아이들과 함께 등장한 싱글맘 수진(한예리 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마동석은 “10년 넘게 꿈꿔오던 팔씨름 영화를 하게 돼 너무 감사하다”며 “모든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따뜻한 이야기여서 촬영하면서도 더욱 행복했던 것 같다. 추운 날씨에 고생한 배우와 스태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남겼다.

권율은 “진기로 살 수 있어 행복했다. 멋진 선후배 배우 및 스태프들과 ‘챔피언’을 함께 완성하게 돼 너무 기쁘고 감사하다. 관객 분들을 만나게 될 날이 기다려진다”고 전했다.

끝으로 한예리는 “정말 순식간에 촬영이 끝난 것 같아 너무 아쉽다. 좋은 작품과 사람들을 만난 것 같아 감사하다”며 “캐릭터에 푹 빠져 행복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 정말 따뜻한 작품이 될 것 같아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챔피언’은 2018년 개봉할 예정이다. mkculture@mkculture.com

마닷, 살던 집 처분 후 잠적 "밤에 짐 옮겨"
이승우 伊 유력지 평점 최저 2위…“효과성 결여”
양의지 NC행 예언 게시물…정말 오너였나?
한혜진♥전현무 “결별설 사실 아냐” 부인
'할리퀸' 김용의 "내년에는, 여장 물려줘야“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