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좋은아침` 양혜승 “20년째 다이어트, 40kg 감량했지만…”
기사입력 2018.03.13 10:21:32 | 최종수정 2018.03.13 10:34: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좋은아침' 양혜승. 사진 l SBS 방송화면 캡처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가수 양혜승이 요요 현상의 고충을 토로했다.

13일 오전 방송된 SBS 시사 교양프로그램 ‘좋은아침’에서는 ‘봄철 다이어트 3주면 된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함께한 가정의학과 박용우 교수는 “날씨가 풀리면 대청소를 한다. 집안을 뒤집어엎고 나면, 가볍게 청소해도 유지가 가능하다. 살이 찐 것은 몸 속이 깨끗하지 못해서다”라고 지적했다.

이에 패널로 출연한 양혜승은 “선생님 저는 진짜 말처럼 다이어트가 쉽지 않다. 저는 20년째 다이어트 중이다. 솔직히 말씀드리면 안 해본 게 없다. 지방 흡입도 해봤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식욕 억제제까지 먹었다. 그간 쪘다가 뺐다가 반복하기만 했다. 모든 방법을 동원해 40kg 감량에 성공했지만 다시 쪘다”라고 지긋지긋한 요요 현상을 고백했다.

한편, 양혜승은 1989년 미스코리아 미스 경기 출신 가수로, 2002년 1집 앨범 ‘100kg’으로 데뷔했다. 이후 2003년 2집 ‘화려한 싱글’로 이름을 알렸다.

bmk22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