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월드컵] 美 “한국, 권경원 배제 후회할 것”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러시아월드컵] 美 “한국, 권경원 배제 후회할 것”
기사입력 2018.06.13 13:14:42 | 최종수정 2018.06.13 13:30: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러시아월드컵에 임할 한국이 권경원(톈진 취안젠) 제외를 잘못이라고 느끼게 될 것이라는 유력 언론의 전망이 나왔다.

미국 방송 ‘폭스스포츠’는 “러시아월드컵 최종 23인 명단에 권경원이 없다”라면서 “한국은 큰 타격을 받을 수 있다”라고 우려했다.

권경원은 2016년 아랍에미리트 1부리그 베스트11에 중앙수비수로 이름을 올렸다. 중국 슈퍼리그 톈진 취안젠은 한국인 프로축구 이적료 역대 2위에 해당하는 1050만 유로(134억 원)를 투자하여 권경원을 영입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러시아월드컵 예비 28명 일원으로 대회 프로필 촬영에 임한 권경원. 그러나 최종 23인 명단에서는 빠졌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통계 회사 ‘옵타 스포츠’ 공개자료를 보면 권경원은 중국 슈퍼리그 통산 90분당 걷어내기 유효가 4.8회에 달한다.

권경원은 중국 슈퍼리그 선수로 90분당 태클 및 제공권 우위를 각각 1.5번씩 기록하고 있다. 가로채기는 90분당 1.4번 성공한다.

한국과 아랍에미리트 그리고 중국 1부리그 나아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 모두 출전한 다양한 경험도 권경원의 장점이다.

권경원은 유사시 수비형 미드필더로 뛸 수 있기도 하다. 그러나 국가대표로는 A매치 5경기 및 U-23 4경기가 전부다.

2013 AFC 22세 이하 선수권과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에 참가했으나 월드컵 예선에는 출전하지 못한 것이 권경원의 현재 입지를 말해준다.

한국은 18일 스웨덴과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을 치른다. 이어 24일 멕시코, 27일 독일과 대결한다.

독일은 FIFA 랭킹 1위에 올라있다. 멕시코가 15위, 스웨덴이 24위로 뒤를 잇는다. 한국은 57위로 러시아월드컵 F조 참가국 세계랭킹 최하위다. dogma01@maekyung.com

파격의상 선보인 화사, MAMA 무대 휩쓸었다
中 "한국이 아시안컵 우승 1순위" 예상
프로야구연합팀, 日 사회인팀에 또 패배
바르셀로나, 손흥민 파괴력 경계…현지 보도
허지웅 소속사 “암 진단 사실…항암치료 중”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