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설 부인’ 리쌍 길, 아빠 됐나?...득남 소식 전해져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결혼설 부인’ 리쌍 길, 아빠 됐나?...득남 소식 전해져
기사입력 2018.09.11 23:42:59 | 최종수정 2018.09.12 02:16: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힙합 듀오 리쌍 출신 길이 아빠가 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11일 한 매체는 “길의 아내가 서울 영등포 모처에서 아들을 낳았다”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다”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길의 아내는 11세 연하의 일반인으로, 두 사람은 6개월 전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인 부부가 됐다.

앞서 길은 열애설에 이어 결혼설까지 불거진 바 있다. 하지만 당시 길 측은 “길의 결혼에 대한 부분은 전혀 사실무근이자 근거 없는 이야기”라며 “추측성 기사를 자제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라고 이를 부인했다.

길이 득남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길 측이 어떤 입장을 밝힐지 관심이 모아진다.

trdk0114@mk.co.kr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