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손흥민 개인기, 축구게임 수준? 英 게임 매체도 주목
기사입력 2018.09.12 13:06:58 | 최종수정 2018.09.12 15:44: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손흥민 개인기에 유럽 축구게임 매체도 관심을 보였다. 전자오락에나 나올만한 기술이었다는 얘기일까.

영국 ‘펏헤드’는 개발·배급사 EA스포츠의 국제축구연맹-국제축구선수협회 공인게임 ‘FIFA 시리즈’를 주제로 하는 웹사이트다.

‘펏헤드’는 손흥민 개인기 영상을 게재하면서 “인종차별적인 손짓으로 대한민국을 모욕한 디에고 발데스(모나르카스 모렐리아)에게 후반 시작 3분도 되지 않아 성공시킨 것”이라고 설명하여 해당 사안을 명확히 이해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손흥민 개인기 백미는 인종차별적인 손짓으로 대한민국을 모욕한 디에고 발데스에게 성공한 알까기(넛메그)였다. 한국-칠레 평가전 종료 후 장면. 사진=김영구 기자

한국은 11일 칠레와의 홈 평가전을 0-0으로 비겼다. 손흥민 개인기는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 12위 칠레를 상대로 구사한 것이기에 더 주목할만하다.

아르투로 비달(바르셀로나)의 태클을 피한 후 한국에선 흔히 ‘알까기’라고 불리는 ‘넛메그’라는 기술로 디에고 발데스를 가지고 논 것이 한국 칠레전 손흥민 개인기의 골자다.

아르투로 비달은 2018-19시즌 스페인 라리가 바르셀로나로부터 965만 유로(126억 원)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같은 기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은 손흥민에게 442만 파운드(65억 원)를 주는 것으로 전해진다.

독일 분데스리가와 이탈리아 세리에A 소속으로 아르투로 비달은 각각 2번씩 시즌 베스트11에 선정됐다. 세리에A 절대 강자 유벤투스의 2012-13시즌 자체 선정 최우수선수이기도 하다. dogma01@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