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텍사스와 1+1 계약 합의...최대 925만$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승환, 텍사스와 1+1 계약 합의...최대 925만$
기사입력 2018.02.07 00:56:08 | 최종수정 2018.02.07 07:01: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피닉스) 김재호 특파원] 오승환이 팀을 찾았다.

'디 애틀랜틱' 메이저리그 전문 칼럼니스트 켄 로젠탈을 비롯한 현지 언론은 7일(한국시간) 오승환이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비욘드 더 박스 스코어'의 데반 핑크가 밝힌 바에 따르면, 오승환의 계약 규모는 1+1이다. 2018년 연봉은 275만 달러이며, 2019년 팀 옵션 450만 달러가 걸려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오승환이 팀을 찾았다. 사진= MK스포츠 DB

여기에 두 시즌 모두 경기 내용에 따른 인센티브가 100만 달러씩 걸려 있다. 이 인센티브는 경기 출전, 소화 이닝, 끝낸 경기 수 등에 따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 금액을 모두 합치면 2년간 최대 925만 달러를 받을 수 있는 계약이다.

greatnemo@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